애터미 대만, 대만 업계 탑텐에 합류

조회수 11,659 촬영일(노출일)
프린트
지난해 32% 성장, 4년 동안 매출 8배 커져

대만의 직접판매 전문지 직소세기(直銷世紀, Direct Selling Century)에서 2017년 대만 직접판매 업계에 대한 기사가 실렸다. 이에 따르면 대만의 직접판매는 지난해 대내외적인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0.57% 성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애터미는 2017년 30% 이상 성장하며 영업 시작 3년만에 대만 직판업계 탑텐에 올랐다. 아래는 직소세기 기사를 발췌 번역한 것이다.  

지난 2017년 대만의 직접판매는 886억 TWD(3조2578억 원)로 2016년의 881억 TWD(약 3조2394억 원) 대비 0.57% 증가했다. 비록 사상최고 매출액을 기록했으나 성장폭은 감소헀다. 대만의 직접판매는 지난 2009년 이래 2017년까지 9년 연속 성장해 왔다. 
그러나 대만의 직접판매는 이커머스의 성장과 취약한 경제환경, 저임금으로 인한 소비 감소로 인해 많은 산업들이 영향을 받고 있다는 점에서 소폭이나마 상승했다는 것은 나름 선방한 것이다. 
대만 직접판매 탑텐 가운데 외국계 기업은 安麗(암웨이), 美安(마켓 아메리카), 嘉寶芙(허벌라이프), 婕斯環球(Jeunesse), 雅芳(에이본), 如新(뉴스킨), 애터미 등 7개 였다.
 

2017년 1위는 암웨이였다. 암웨이는 2016년 대비 8.27% 감소한 108억7000만 TWD(약 3997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2위는 대만 기업 포중(푸종)이 전년대비 1.54% 감소한 85억2700만 TWD(약 3135억 원)로 차지했다. 

애터미는 전년비 31.58% 성장한 25억 TWD(약 919억 원)으로 10위에 랭크 됐다. 2014년 대만에서 영업을 시작한 애터미는 좋은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하는 방식을 통해 스스로 유통의 중심으로 성장하겠다는 모토를 지니고 있다. 2014년 영업을 시작 이후 고속 성장을 거듭, 3년만에 탑텐에 진입하는 기염을 토했다. 애터미의 대표 제품 헤모힘(蜂蜜飮)은 당귀, 천궁, 백작약으로 만들어진 제품으로 전체 매출의 20%를 차지하고 있다. 
 
※대만 직접판매 전문지 직소세기(直銷世紀, Direct Selling Century)※


Atomy Taiwan Joined the Top 10 Companies in Taiwan

32% growth last year, an eightfold sales increase in 4 years

“Direct Sales Century” is a leading magazine in the Taiwan direct sales industry. Based on an article in “Direct Sales Century” in 2017, sales through direct selling in Taiwan has increased by 0.57% despite hardships within and outside of the country. Atomy in particular has grown by more than 30% in sales during 2017 and has become one of the top 10 companies in the Taiwan direct sales industry within 3 years of opening. An excerpt from the article featured in “Direct Sales Century” magazine is presented below.
 

Sales through direct selling in Taiwan have been continuously growing for the last 9 years from 2009 to 2017. In 2017, Taiwan’s direct sales totaled 88.6 billion TWD (2.88 billion USD), showing a growth of 0.57% compared to 88.1 billion TWD (2.87 billion USD) in 2016.  Although the total sales volume through direct selling hit record highs for both years, the annual growth rate was disappointing.  However, the low growth rate was understandable considering that many other industries were also negatively affected by e-commerce growth, a worsening economic environment, and a lower consumer index due to reduced wages.
Seven of the top 10 direct sales companies in Taiwan are foreign companies including Amway, Market America, Herbalife, Jeunesse, Arbonne, Nu Skin, and Atomy. The No. 1 company in 2017 was Amway which recorded annual sales of 10.87 billion TWD (354 million USD), but they experienced an 8.27% decrease in sales compared with the previous year.  Pro-Partner, a Taiwanese company, was ranked No. 2 with total sales of 8.527 billion TWD (277 million USD), which also showed a negative year-on-year growth rate of 1.54%.
Atomy was ranked No.10 with annual gross sales of 2.5 billion TWD (81.3 million USD), recording a significant increase in sales by a rate of 31.58% compared to the year before. Atomy Taiwan, which launched in 2014, has adopted Atomy’s core strategy of providing high quality products at affordable prices with a goal of growing into a global distribution hub. Since its opening in 2014, Atomy Taiwan continues to show a rapid growth rate, and has joined the top 10 direct sales companies in Taiwan within just 3 years. Atomy’s most well-known product, HemoHim (made from Angelica Gigas, Cnidium Officinale, and Paeonia Japonica) comprises 20% of its total sales.

Choose Your Country

Remember my country.

    로그인

    인터넷 익스플로러 사용자는 [도구]-[호환성보기] 를 클릭하여 호환성보기를 해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