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OMY CHANNEL 대한민국

translation

#조직

74 건의 검색 결과입니다.
ARTICLE
Korea
한·중 학술대회를 통해 본 중국 직접판매산업 해부

2020. 3. 2. 넥스트이코노미
한·중 학술대회를 통해 본 중국 직접판매산업 해부
중국 네트워크마케팅 사업형태 직소원, 경소상, SN 전자상 혼용



지난 1월 8일과 9일 양일간 중국 북경에서는 ‘직접판매 및 소셜 비즈니스 산업에 대한 한국과 중국의 법률과 규제’에 관한 공동학술대회가 개최됐다. 중국 베이징대학 직접판매 산업 연구센터(Research Center for Direct Selling Industry China, Peking University, 이하 RCDS)와 한국소비자법학회가 공동

조회수 2,197 127 촬영일(노출일)
VIDEO
03 : 25
Korea
[비즈튜브] 10년 만에 무려 40배 토종기업 폭풍성장 '글로벌 기업 맹추격' hot

[비즈튜브] 10년 만에 무려 40배 토종기업 폭풍성장 '글로벌 기업 맹추격'

지난해 국내 다단계 시장의 매출 기준 상위 5개 기업 중 4개를 외국계 다단계 기업이 차지했습니다.
이 시장의 절대 강자는 암웨이인데요, 국내는 물론 전세계 다단계 시장 1등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암웨이의 2018년 글로벌 매출은 약 10조 원으로, 2등과 3조 원 넘게 차이를 벌리며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습니다.
국내 시장에서도 1위를 유지하고 있는데, 다만 그 상황은 조금 다릅니다.
지난 2018년을 보면 암웨이가 1조 2

조회수 5,177 535 촬영일(노출일)
보도자료 뉴스
ARTICLE
Korea
애터미, 궁극적인 목표는 지속가능한 기업

2020. 1. 6. 넥스트이코노미

애터미, 궁극적인 목표는 지속가능한 기업 
박한길 애터미 회장, 2020년 글로벌 확장에 많은 노력 기울일 것 



국내 네트워크마케팅 업계에 혜성처럼 등장해 눈부신 성장을 거듭하며 창립 10년 만에 1조 기업의 반열에 오른 기업이 있다. 바로 ‘애터미’다. 2019년 창립 10주년을 맞이한 애터미는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했고 업계 최초로 CCM 인증을 받았으며 글로벌 시장에서도 눈부신 성장을 일궈내며 1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 네트워크마케팅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

조회수 4,160 234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애터미 경쟁력의 원천 '디자인'

2019. 10. 8. 넥스트이코노미

애터미 경쟁력의 원천 '디자인'

생활환경 디자인연구소, 업계 최초 기업부설연구소 인정
친환경 패키징 통해 환경보호 앞장서


 애터미가 지속 가능한(Sustainable) 디자인에 눈을 돌리고 있다. 최근 업계 최초로 ‘기업부설연구소’로 인정받은 애터미 생활환경 디자인연구소를 주축으로 디자인을 통한 제품 가치 향상은

조회수 3,468 137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한/영] 애터미, 규모는 작아도 실체는 초일류기업

※ 매거진 애터미 2019년 6월호 게재※

바람직한 가치를 추구하고 고객의 사랑을 받는 기업이 초일류기업

창업 이후 지금까지 줄곧 애터미는 초일류기업을 지향하고 있다. 지금까지 10년이 지나는 동안 애터미는 과연 얼마나 초일류기업에 가까워졌을까? 그 이전에 초일류기업이란 어떤 기업이며 그 특징은 무엇일까? 일반적으로 초일류기업이라고 하면 삼성이나 구글이

조회수 4,215 153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애터미파크,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 hot

2019. 9. 11  국제뉴스

애터미파크,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
일과 놀이의 병행과 열린 소통을 위한 공간으로 설계



애터미파크가 한국건축가협회상을 수상했다.
한국건축가협회는 지난 9월 8일, 올해 건축상 수상작으로 애터미파크(파크 애드호크라시) 등 7개 건축물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관련 시상식은 20일부터 일주일간 문화역서울284(옛 서울역사)에서 여는 '2019 대한민국건축문화제' 때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1979년 제정된 한국건축가협회상은 전년도 1년간의 완성된 작품을 대상으로 건축적

조회수 3,028 145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포브스코리아 2019년 8월호] 애터미, '빅 비즈니스' 가능성을 보다

2019. 7. 23. 포브스 코리아 2019년 8월호

애터미, '빅 비즈니스' 가능성을 보다

‘애터미의 성공’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국내 토종 네트워크 마케팅 기업 최초로 매출 1조원을 돌파하고, 미국·일본·호주·러시아 등 13개국에 진출하면서 ‘빅 비즈니스’의 가능성을 열었다. 주류 ‘애터미의 성공’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국내 토종 네트워크 마케

조회수 4,237 317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포브스 코리아 2019년 8월호] 박한길 회장 단독 인터뷰

2019. 7. 23. 포브스 코리아 2019년 8월호

박한길 회장 단독 인터뷰
창업 10년, 매출 1조원 시대를 열다 


애터미는 국내에서 연간 1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글로벌 유통기업이다. 미국, 일본, 대만 등 해외 13개 국가에 진출해 지난해 유통기업으로 국내 최초로 7000만 달러 수출탑을 수상하기도 했다. 올해 신사옥을 마련한 박한길 애터

조회수 2,695 148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애터미, 신사옥 ‘애터미 파크’에서 새 시대 연다

2019.5.9. 넥스트이코노미

공주에 새 보금자리 마련…5년 내 해외 매출 1조원 돌파해 세계적인 유통 기업 대열에 합류



연간 1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글로벌 유통기업 애터미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새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애터미는 지난 26일 박한길 애터미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애터미 회원, 그리고 손권배 공주시 부시장, 박병수 공주시

조회수 4,202 80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황희 정승의 경청과 비판적 사고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조직의 크기에 관계없이 그것이 가정이든 기업이든 국가든 소통은 마치 우리 인체의 혈액의순환과 같이 조직의 생존에 필수적인 요소이다. 소통이 잘 되지 않고 어딘가가 막히면 몸에 이상이 발생하는 것처럼 조직에서도 소통이 되지 않으면 반드시 문제가 생긴다. 허준 선생이 동의보감에서 말한명언 ‘통즉불통(通則不痛), 불통즉통(不通則痛)’이라

조회수 4,837 99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시어머니의 말과 며느리의 말은 모두 맞다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우리 속담에 ‘안방에서 들으면 시어머니 말이 맞고 부엌에서 들으면 며느리 말이 맞다’는 말이 있다. 이는 어느 한 쪽 말만 들어 가지고는 사태의 진상(眞相)을 올바로 파악할 수 없다는 것을 나타낸다. 모두 자기중심적으로 사실을 진술하기 때문에 양쪽의 말을 모두 들어봐야 어느 쪽의 주장이 맞는지를 판단할 수 있다는 뜻이다.

조직은

조회수 5,835 113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나와 너’ vs ‘나와 그것’의 관계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이는 인간은 자연과 어떤 관계 속에서 살아가면서 또 동시에 다른 사람들과도 어떤 관계를 이루면서 살아간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럼 도대체 인간은 어떤 관계를 이루면서 살아갈까? 악행은 어떤 관계일 때 나타나는 현상일까? 어떤 관계를 이루면서 살아가는 것이 아름다울까? 
20세기 최

조회수 4,209 56 촬영일(노출일)
VIDEO
10 : 13
Korea
굿모닝애터미 25화 - 몽상 박한길 회장의 즉문즉답

2018년 11월 05일 [굿모닝애터미]


<몽상 박한길회장의 즉문즉답>

- 소비자 조직을 키워야 성공한다
- 마케팅 플랜의 교육의 중요성
- 회원의 성공을 위한 애터미의 수당체계와 마케팅 플랜

조회수 56 0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군군신신부부자자 (君君臣臣父父子子)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공자가 35세 때 제(齊)나라에 갔을 때 군주인 경공(景公)이 정치에 대해 묻자 공자는 군군신신부부자자(君君臣臣父父子子)라고 간단하게 대답한다. 이는 ‘임금이 임금답고, 신하가 신하답고, 아비가 아비답고, 자식이 자식다워야 한다’는 뜻이다. 

경공의 정치에 대한 질문에 공자가 이런 대답을 한 것은 당시 경공이 다스리는 제나라 정치

조회수 5,313 53 촬영일(노출일)
ARTICLE
Korea
[한/영] 100년 기업 애터미, 그 조건은?

※ 매거진 애터미 2018년 6월호 게재※

다름을 통해 고객에게 효용성 인정받아야

애터미는 과연 100년, 아니 그 이상 갈 수 있을까?
애터미 회원이라면, 특히 애터미 사업으로 소득의 대부분을 충당하는 회원이라면 누구나 가져봄직한 의문이다. 만에 하나 애터미가 불시에 문을 닫게 된다면 그동안 쌓아왔던 사업은 한순간에 물거품이 되기 때문이다. 애터미가

조회수 13,545 451 촬영일(노출일)

인터넷 익스플로러 사용자는 [도구]-[호환성보기] 를 클릭하여 호환성보기를 해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