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존

39 건의 검색 결과입니다.
VIDEO
08 : 30
나의 성공스토리-박계영

일자 : 2019.06.14
장소: 부산 석세스 아카데미

언니 대신 애터미를 알아보기 위해 찾은 석세스아카데미! 인생이 송두리째 바뀌다!
애터미는 미래의 대세 플렛폼 비지니스! 애터미를 잡아 생존하고 성공하자!
 

조회수 2,471 79 촬영일(노출일)
ARTICLE
애터미, 신사옥 ‘애터미 파크’에서 새 시대 연다

2019.5.9. 넥스트이코노미

공주에 새 보금자리 마련…5년 내 해외 매출 1조원 돌파해 세계적인 유통 기업 대열에 합류



연간 1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글로벌 유통기업 애터미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새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애터미는 지난 26일 박한길 애터미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애터미 회원, 그리고 손권배 공주시 부시장, 박병수 공주시

조회수 3,785 75 촬영일(노출일)
ARTICLE
황희 정승의 경청과 비판적 사고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조직의 크기에 관계없이 그것이 가정이든 기업이든 국가든 소통은 마치 우리 인체의 혈액의순환과 같이 조직의 생존에 필수적인 요소이다. 소통이 잘 되지 않고 어딘가가 막히면 몸에 이상이 발생하는 것처럼 조직에서도 소통이 되지 않으면 반드시 문제가 생긴다. 허준 선생이 동의보감에서 말한명언 ‘통즉불통(通則不痛), 불통즉통(不通則痛)’이라

조회수 3,825 88 촬영일(노출일)
ARTICLE
애터미는 100년 비즈니스-12월 석세스아카데미

◎ 일자: 2018년 12월 14(금)~15일(토)
◎ 장소: 전국 9개 지역 다원 생중계(속리산 유스타운, 서울 The K 호텔, 수원 라비돌 SINTEX, 인천 하얏트호텔, 홍천 비발디 리조트, 변산 대명 리조트, 경주 코모도 호텔, 경주 The K 호텔, 부산 국제여객터미널 컨벤션센터)
◎ 프로그램: 회사 소개, 글로벌 애터미, 경제연구소 특강, 애터

조회수 10,278 108 촬영일(노출일)
ARTICLE
‘나와 너’ vs ‘나와 그것’의 관계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이는 인간은 자연과 어떤 관계 속에서 살아가면서 또 동시에 다른 사람들과도 어떤 관계를 이루면서 살아간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럼 도대체 인간은 어떤 관계를 이루면서 살아갈까? 악행은 어떤 관계일 때 나타나는 현상일까? 어떤 관계를 이루면서 살아가는 것이 아름다울까? 
20세기 최

조회수 3,749 54 촬영일(노출일)
ARTICLE
군군신신부부자자 (君君臣臣父父子子)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공자가 35세 때 제(齊)나라에 갔을 때 군주인 경공(景公)이 정치에 대해 묻자 공자는 군군신신부부자자(君君臣臣父父子子)라고 간단하게 대답한다. 이는 ‘임금이 임금답고, 신하가 신하답고, 아비가 아비답고, 자식이 자식다워야 한다’는 뜻이다. 

경공의 정치에 대한 질문에 공자가 이런 대답을 한 것은 당시 경공이 다스리는 제나라 정치

조회수 5,001 50 촬영일(노출일)
ARTICLE
노벨상 휩쓴 유대인의 힘, 어디서 나오는 것일까?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서양 속담에 ‘펜은 칼보다 강하다(Pen is mighter than the sword)’라는 말이 있다. 이는 지력(知力)이 궁극적으로는 완력(腕力)을 이긴다는 것이다. 

유대인들이 이 속담이 뜻하는 바를 잘 보여주고 있다. 유대인은 1500만명 정도로 전 세계 인구 70억명의 0.2%에 불과하다. 그런데 전체 노벨상의 30%,

조회수 6,522 124 촬영일(노출일)
ARTICLE
애터미 런, 깨어있는 기업 애터미의 건강한 나눔

7000여 회원 참가…수익금 전액 장애인 복지 시설에 기부


#깨어 있는 기업이란 ‘돈, 착하게 벌 수 없는가’라는 책에 나온 개념으로 모든 주요 이해관계자(직원·고객·투자자·공급자·공동체)를 위해 재무적·지적·사회적·문화적·정서적·영적·신체적·생태적 부를 창출하려는 열망이 있는 기업이다. 
이에 따르면 깨어 있는 기업은 기업의 이익과 이해관계자를 보완적

조회수 6,492 20 촬영일(노출일)
ARTICLE
전술적으로 이기고도 전략적으로는 질 수 있다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전투에서의 승리보다는 전쟁에서의 승리, 전술적 승리보다는 전략적 승리가 최종적으로 승리하는 것이다. 비즈니스도 마찬가지다. 전쟁에서의 승리, 전략적 승리가 기업의 생존과 발전을 보장한다. 전술적으로 승리하고도 전략적으로 패배한다면 기업은 성장이 정체되고 최악의 경우에는 망한다.

 그럼 전략이란 무엇인가? 저명한 군사이론가들의

조회수 7,383 45 촬영일(노출일)
ARTICLE
애터미,글로벌 확장은 멈추지 않는다

2017. 8. 30. 넥스트이코노미

태국서 공식 영업 시작, 해외 시장 두 자릿수 시대 진입



애터미는 지난 8월21일, 태국 방콕 퀸 시리킷(Queen Sirikit) 콘벤션 센터에서 태국에서의 공식영업을 알리는 석세스아카데미 및 그랜드오프닝을 개최했다. 이번 석세스아카데미에는 박한길 애터미 회장을 비롯해 이성연 애터미경제연구소 소장 등 주요 경영

조회수 6,295 4 촬영일(노출일)
ARTICLE
군중심리의 정체는 무엇일까?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현대 사회심리학 창시자의 한 사람인 무자퍼 셰리프(Muzafer Sherif)는 어두운 방 안에서 작은 불빛을 이용한 자동운동 실험을 통해 사람들은 지배적인 의견을 따라간다는 사실을 발견했는데 이를 동조라 한다. 즉 동조(conformity)란 ‘압력이 있는 사회적 규범이나 의견 등에 개인의 태도, 의견이나 신념, 행동 등

조회수 8,544 12 촬영일(노출일)
ARTICLE
그 청어는 왜 죽지 않았을까?

이성연 박사의 경제이야기

 

청어는 영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고급어종이라고 한다. 그런데 청어는 북해나 베링해 등 먼 바다에서 잡히기 때문에 싣고 오는 도중 대부분이 죽어버려 싱싱한 청어를 먹기가 쉽지 않았다고 한다. 그래서 살아 있는 청어의 값이 냉동청어에 비해 2배 정도 비쌌다고 한다. 그래서 어부들은 어떻게 해서든지 런던까지 청어를 싱싱하게 산 채

조회수 3,508 17 촬영일(노출일)
ARTICLE
애터미, 후원수당 1조 돌파 10년 후엔 10조 넘을 것

2017. 5.30. 넥스트이코노미

소비자중심 경제생태계 만들며 계층사다리 역할 자임
 




누적 후원수당 1조원을 돌파한 애터미의 계층사다리 역할이 주목되고 있다.

지난 2009년 국내 다단계판매 업계에 데뷔한 애터미는 2010년 이후 지난해까지 6년간 연평균 성장률 45.69%라는 놀라운 기록으로 업계 지형도를 바꿔놓았다. 특히 2015년에는 애

조회수 10,035 22 촬영일(노출일)
ARTICLE
“품질·판로 양수겸장… 불황은 ‘딴 나라’ 얘기”

2017. 2. 신동아

‘고등어 달인’ 도경호 바다마을 대표
● 노르웨이산 고등어로 맛·품질 두 토끼 잡아
● 네트워크 마케팅기업 ‘애터미’가 최대 판로
● ‘칼 같은’ 대금 결제…원어 수매 자금도 지원
● 고객 만족 위해 키즈 제품 선보일 터
 


'국민 생선’ 고등어. 얼마 전 세계 최초로 완전양식 기술 개발에 성공한 명태와 함께 한국인의 소박한 밥

조회수 9,993 21 촬영일(노출일)
ARTICLE
오직 ‘정도’만 걷는다

2016. 11. 2. 넥스트이코노미

원칙 준수가 장기적으론 유일한 정답 


 
애터미가 지속 불가능한 네트워크마케팅 행위에 대해 강력한 제동을 걸고 나섰다.

최근 애터미는 일명 판짜기라는 지속 불가능한 방법으로 애터미 사업을 벌인 자사의 회원 300여명에 대해 회원자격정지라는 쉽지 않은 결정을 내렸다. 네트워크마케팅 회사는 자사의 회원들이 제반 법규

조회수 5,186 3 촬영일(노출일)
원칙 정도
ARTICLE
애터미는 가장 원론적인 네트워크마케팅 기업

2016. 7. 1. 넥스트이코노미

짝퉁조차도 따라오지 못할 가격이 바로 절대가격
 


[인터뷰] 박한길 애터미 회장님

Q. 사옥 착공을 축하한다. 애터미가 처음 업계에 데뷔했을 때 이렇게까지 성장할 것이라고는 아무도 예상하지 못했다. 지금의 솔직한 심정은?
A. 흔히 하는 말로 감개무량하다. 애터미를 처음 시작할 때부터 함께 해준 사람들에게 진심으로

조회수 11,664 44 촬영일(노출일)
ARTICLE
무엇이 우리를 일하게 하는가?

[이성연의 경제이야기]

미국에서 행동과학자들이 이런 실험을 했다. 우선 신문에 다음과 같은 광고를 냈다. ‘사원모집. 학력, 경력, 나이, 성별, 건강상태 등 무관. 연봉 3만 달러. 근무환경은 매우 쾌적함. 근무강도는 매우 약함. 근무시간 하루 8시간. 야간작업 없음. 직무위험 전혀 없음. 휴일 완전 보장. 모집방법은 선착순’ 
이런 광고를 본 사람들이

조회수 7,037 17 촬영일(노출일)

Choose Your Country

Remember my country.

    로그인

    인터넷 익스플로러 사용자는 [도구]-[호환성보기] 를 클릭하여 호환성보기를 해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