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을 마무리하는 12월 석세스 아카데미, 그 열기 속으로!

조회수 3,970 촬영일(노출일)
프린트
2014년을 마무리하는 12월 애터미 석세스 아카데미, 그 열기 속으로!
 
◎ 일시 : 2014년 12월 12일~13일
◎ 장소 : 속리산 유스타운, 경주 The K 호텔, 수원 라비돌 SINTEX, 대명 변산 리조트, 세종시 KBNH
◎ 프로그램 : 회사소개, 글로벌 소식, 승급식, 오토판매사, 애터미 성공의 길, 균형잡힌 삶&인생시나리오, 경제연구소 특강, 외부 특강 등



2014년을 장식하는 12월의 석세스 아카데미도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습니다. 전국적으로 폭설이 예고되는 상황에서도 애터미 회원들의 성공에 대한 열기는 쌓인 흰 눈을 녹여버릴 기세였습니다.


▲ 경주 The K 호텔 석세스 아카데미 현장

특히 이번 석세스 아카데미는 참석을 희망하는 많은 회원분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경주 K 호텔은 별관에서도 중계가 이루어졌고 매주 원데이 세미나가 열리는 세종시에 위치한 콜마BNH 강당에서도 다원중계가 진행되었습니다.


▲ 세종시 KBNH 강당 석세스 아카데미 현장

콜마BNH 김치봉 대표는 환영인사에서 "회사 창립 초기에 세운 세가지의 다짐이 있었는데 이 자리에 계신 회원님들의 제품에 대한 사랑과 관심 덕분에 다 이루었다. 특히나 2014년 전반적인 실적이 훌륭하였던 것도 회원님들의 성원 덕분이었다. 앞으로도 좋은 제품으로 보답하는 기업이 되겠다"며 소감을 전했습니다. 소감을 들은 회원들은 뜨거운 박수와 함성으로 동반성장의 기쁨을 함께 누렸습니다.



특히 이번 승급식에서는 20대 부부의 샤론로즈 마스터 탄생부터 다양한 분야의 전직을 지녔던 승급자들의 생생한 승급소감이 이어지며 어느 때보다 감동적인 승급식이 되었습니다.



이번 석세스 아카데미에서 박한길 회장은 "대중들에게 미운오리새끼로 여겨지는 다단계업이 애터미를 통해 백조로 거듭나고 있다. 애터미가 그야말로 네트워크 마케팅의 역사를 새로 써 나가고 있다"고 강조하였습니다. 이러한 의미를 담은 사자성어로 '미운오리 새끼 백조를 꿈꾸다(몽상백조,夢想白鳥)'라는 어록을 남기며 많은 회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켰습니다.

몽상백조(夢想白鳥), 꿈이 아닌 현실로 이뤄지고 있는 애터미의 백조의 꿈은 2015년에도 계속될 것 입니다.
 

인터넷 익스플로러 사용자는 [도구]-[호환성보기] 를 클릭하여 호환성보기를 해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