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OMY CHANNEL 대한민국

translation
Home

다단계판매 업체 애터미(대표 박한길) 매출액이 3000억원을 넘어섰다.

조회수 2,558 촬영일(노출일)
프린트
2014.03 매일마케팅신문

다단계판매 업체 애터미(대표 박한길) 매출액이 3000억원을 넘어섰다.
회사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2013년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애터미(주)는 지난해 3225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2012년의 2235억원보다 990억원(44.3%) 늘어난 액수다.

2009년 8월 다단계판매업으로 등록한 애터미는 이듬해 2010년 809억원의 매출을 올린 데 이어 2011년 1262억원으로 1000억원선을 돌파했다. 2012년에는 2235억원으로 2000억원을 넘겼다.

애터미는 지난해 올린 매출액 중 1172억원을 회사에 등록된 다단계판매원에게 후원수당으로 지출했다.

애터미가 지난해 공정거래위원회에 보고한 2012년 총 매출액은 2350억원으로 재무제표상 매출 2235억원보다 115억원 많았다. 이는 매출액에 부가세를 포함했기 때문이다.

현행 방문판매법은 다단계판매 업체가 등록된 판매원에게 지급할 수 있는 후원수당의 총액이 총 매출액의 35%를 초과하지 못하도록 규정하며 후원수당 지급 상한액의 기준이 되는 매출액은 부가세를 포함한 금액으로 산정하도록 명시하고 있다.

따라서 애터미가 올해 공정위에 보고할 총 매출액은 재무제표상 매출액(3225억원)보다 많은 3500억원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애터미의 지난해 매출액에서 후원수당, 매출원가, 판매비와 관리비를 뺀 영업이익은 427억원으로, 여기에서 법인세 등을 뺀 당기순이익은 424억원에 달했다.

납입자본금이 10억원인 애터미는 240억원(중간배당 80억원 포함)을 주주에게 배당한다고 감사보고서를 통해 밝혔다. 

인터넷 익스플로러 사용자는 [도구]-[호환성보기] 를 클릭하여 호환성보기를 해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Atomy Stream